꾹의 블로그
2007년 9월 - 해당되는 글 3건
07/09/15   한 장의 사진 (6)
07/09/13   euro turbo, season2 (3)
07/09/01   사고난 유로... (3)
대학 다닐 무렵, 꾹에겐 오디오를 갖는 것이 가장 큰 바램이었다. 물론 그 바램은 지금까지도 이어지고 있으며, 근래에 이루어지기는 어려워 보인다. 그렇다고 차안에서 듣는 쪽으로 바꾸기도 뭐하고...
대학 시절, 롯데에선 진공관 앰프를 선보였었다. 당시 가격이 50만원대로 기억을 하는데... 등록금이 8~90만원 선이었던 것을 생각하면 꽤 나가는 물건이었다. 일본 기술이 더해지긴 했지만 우리나라 메이커에서 만든 최초의 진공관 앰프였는데...
그 녀석에 프리앰프는 어떤 조합으로, 스피커는 어쩌구 하는 식으로 이궁리 저궁리해가면서 낙원상가를 심심할 때마다 돌아다니곤 했었다. 결국 기숙사에서나 들을 수준의 스피커도 하나 만들어보았고, 중고로 aura의 a1도 가져보긴 했었다.

파워북에 들어있는 파일들을 정리하다 cayin의 ta 30사진을 발견했다. f282870님의 앰프.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녀석인데, 볼수록 매력적이다. 곱고 정갈한 느낌이랄까? 마침 들고다니던 myrra malmberg의
taxi driver를 들었었다.
그렇지 않아도 청아한 그녀의 목소리는 한결 더 나긋하게 전해진다. 마치 미라가 내 곁에서 불러주는 듯한 느낌. 악기들의 터치도 선명하게 전해져오는데, 결국 꾹은 한동안 ipod으로도, 자동차에서도 음악을 멀리하게 되고 말았다.

제대로된 것까지는 바라지 않는다고 하여도, 폼잡고 앉아서 푸근하게 음악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까진 얼마나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한걸까? 이는 곧 그 목표를 이루기위해 더욱 나를 다그치며 열심히 일하도록 만들 좋은 자극제가 될 것이다.

poiu 07/09/15 11:46  R X
진공관... 관리가 힘들다는 이야기들을 듣고 지레 겁을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F282870님 정도의 섬세함이면 충분히 관리가 가능하실 듯... ㅋㅋ
07/10/12 23:53 X
최고의 관리는 열심히 음악 들어주는 겁니다. 아까워서 어쩌구... 그건 음악 위에 오디오를 두는 것이죠. ㅋㅋ
퀵실버 07/09/15 21:56  R X
비교적 저렴한 가격이라고 해서 검색해봤더니 ㅡ,.ㅡ;;;
07/10/12 23:53 X
그래서 오디오는 관심을 두지 말아야 한다는 이야기들을 하지요. ㅋㅋ
땃쥐 07/10/12 16:28  R X
EL34 진공관 멋있네요^^ 참 욕심이 납니다만 언제 되어야 가능할지...당분간 진공관은 사정상 접어야 할 것 같아요. 이사하면 B&O Beosound 3200+BeoLab 4000+BeoPort로 오디오시스템 구축할려고 가격 알아보니 8자리 근접이더군요!! 일본에서는 반 가격이니 다음에 일본에서 사와야겠어요. 어차피 별로 크지도 않으니까요^^
07/10/12 23:52 X
결혼전에 3200을 썼긴 했습니다만, 가격대 성능비로는 꽝입니다. 어차피 bno 제품들이 그렇긴 하지만 말이죠. ㅋㅋ
이름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주차장에서의 사고는 파괴력이 의외로 컸다.

일단 외관상 카본 후드와 앞뒤 범퍼, 앞 휀더 등의 손상이 있었고, 내부적으로는 라디에이터와 인터쿨러, 오일쿨러가 손상되었으며, 매니폴더와 터빈의 상태도 그다지 좋지 못한 정도였다. 이리저리 살펴본 뒤 결국 문제있는 부품은 보상여부와 관계없이 교체하기로 결정.

다시 선택의 시간이 돌아왔다. 늘 선택의 과정이란 기쁨과 골치아픔이란 말이 같은 뜻이란 것을 알게 해준다. 어떤 녀석이 과연 유로에게 좋은 효과를 보여줄 것인가... 장시간의 고민 끝에 내린 선택은 다음과 같다.

터빈: td05 hra 16g 10.5t(titanium)
매니폴더: 랜서 에볼루션용 트윈 스크롤 매니폴더
피스톤과 커넥팅로드: wiseco 82.5mm(0.5mm 오버사이즈), pauter con-rod
클러치: dxd series
부록: methanol injection, 놀러지 핫와이어
외관은 원상 복구 수준!!!
poiu 07/09/15 11:45  R X
트윈 스크롤 티탄 터빈에 그에 맞는 매니폴더까지... 거기에 단조 조합까지 넣으시면 그야말로 괴물이 되는 거 아닌가요? 여기저기 찾아보니 대충해도 350이상은 뽑아내시겠다는 결론이 나오네요. 와우^^,
메탄올 인젝션이란 뭔지요? 미국쪽에선 자주 보이던데... 기대됩니다^^, 그야말로 M5 정도는 갖고 노는 수준이 되는 건가요? ㅋㅋㅋ
용인 가시겠습니다!!!
퀵실버 07/09/15 21:57  R X
350마력인데 1300kg 정도만 나간다면...
용인에서 유행하는 휀더 브레이스와 리어킷까지 장착하면
정말 독일차들 갖고 놀겠습니다.
민욱 07/10/10 10:42  R X
이번주에는 나올까요? 뿌아랑 제 차는 내일 나온다는데요...
너무 오래 걸리는 거 같아요. 꾹님이 더 지루하시겠지만....
암튼 잘 정비되어 나오길 바랍니다.
부산에서 달리는 거 까먹지 마시구요^^,
350over끼리 잘 달려보자구요. ㅋㅋㅋㅋㅋ
이름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이전 목록]   [1][2]   [다음 목록]

 | 관리자 | 새글쓰기

앗,,, 버려진 블로그!!
검색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1)
gguuk's life (190)
이땅의 문화재 (1)
방문자 집계
전체 224079 명
오늘 2 명
어제 6 명
글 보관함
2015년 10월
2014년 09월
2014년 06월
2013년 05월
2013년 03월
2012년 11월
2012년 08월
2011년 10월
2011년 09월
2011년 03월
2010년 12월
2010년 11월
2010년 10월
2010년 09월
2010년 08월
2010년 07월
2010년 05월
2010년 04월
2010년 03월
2010년 01월
2009년 12월
2009년 11월
2009년 10월
2009년 09월
2009년 08월
2009년 07월
2009년 06월
2009년 05월
2009년 04월
2009년 03월
2009년 02월
2009년 01월
2008년 12월
2008년 11월
2008년 10월
2008년 09월
2008년 08월
2008년 07월
2008년 06월
2008년 05월
2008년 04월
2008년 03월
2008년 01월
2007년 12월
2007년 11월
2007년 10월
2007년 09월
2007년 06월
2007년 05월
2007년 04월
2007년 03월
2007년 02월
2007년 01월
2006년 11월
2006년 09월
2006년 08월
2006년 07월
2006년 06월
2006년 05월
2006년 04월
2006년 03월
2006년 02월
2006년 01월
2005년 12월
2005년 11월
달력
<<   2007 Sep   >>
S M T W T F S
262728293031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123456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링크 사이트